default_setNet1_2

충남대병원,대장암·폐암 적정성 평가 1등급

기사승인 2020.06.11  16:21:32

공유
default_news_ad1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충남대학교병원(원장 윤환중)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대장암·폐암 적정성 평가에서 전체 평균 점수를 크게 상회하는 우수한 성적으로 1등급을 받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공개한 대장암·폐암 적정성 평가는 의료서비스의 질과 효율성을 향상시키고자, 원발성 대장암으로 수술 받은 만18세 이상, 원발성 폐암으로 수술·항암·방사선치료 받은 만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대장암 적정성 평가는 ▲수술 전 정밀 검사 시행률 ▲국소 림프절 절제 및 검사율 ▲수술 후 방사선 치료율 등 13개 지표, 폐암 적정성 평가에서는 ▲림프절 절제 또는 림프절 샘플링 시행률 ▲수술 후 8주 이내 보조적 항암화학요법 시행률 등 11개 지표를 기준으로 평가가 진행됐다.

윤환중 원장은 “충남대학교병원이 해당분야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아 치료 잘하는 최고 병원임을 인정받고 있다”라며 “대한민국 정상급 제1의 거점병원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