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세종·충남 설 연휴 따뜻 강풍은 주의

기사승인 2020.01.22  18:07:29

공유
default_news_ad1

- 22일 대전 기상청 날씨 전망…27일 최대 20mm 안팎 비 예고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올해 설 연휴 기간 대전·세종·충남 지역은 평년 보다 기온이 따뜻하겠지만, 강풍은 주의해야 할 전망이다.

22일 대전 지방 기상청은 설 연휴 기간 대전·세종·충남 날씨 전망에서 이달 24일부터 26일 사이에 구름이 많고, 26일 오후부터 바람이 강해지면서 27일에 비가 내리겠다고 밝혔다.

설 연휴 기간 남쪽에서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대전·세종·충남의 기온은 평년 보다 2~8도 높아 따뜻하겠다.

또 이달 27일 한반도 남쪽을 통과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강수 지속 시간이 길고 최대 20mm 안팎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했다.

특히 이달 26~28일 대전·세종·충남은 남쪽에서 북상하는 저기압과 기존에 북쪽에 머물던 고기압 사이에서 기압 차가 커져 충남 서해안 일부 지역에 시속 30~50km의 강한 바람이 불겠고, 대부분 지역은 시속 14~30km의 다소 강한 바람이 불어 강풍에 따른 시설물 관리에 유의를 당부했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