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천안시, 폭염·가뭄대비 급수탑 추가 설치

기사승인 2019.04.23  20:13:59

공유
default_news_ad1

- 급수탑 추가 설치로 하수처리 방류수 재이용해 적기에 공급

[ 시티저널 김일식 기자 ]  천안시 맑은물사업소는 하천으로 방류되는 하수처리수를 신속하게 농업용수 또는 폭염에 도로 살수 용수 등에 사용하기 위해 급수탑을 추가로 설치했다고 23일 밝혔다.

시는 여름을 앞두고 기온이 가장 높은 시간대인 낮 12시부터 4시까지 1일 약 600여톤의 하수처리수를 적기에 공급하기 위해 하수처리장내 2개소, 쉼터 공원에 급수탑을 설치했다.

시는 지난해 극심한 가뭄에 주택가와 상가가 밀집한 주요도로에 폭염방지를 위한 살수용수를 공급했다.

올해도 시는 살수용수는 물론 하수처리장 주변 농경지와 천안천, 원성천 등 4개 생태하천에 유지용수를 공급해 농가들의 가뭄 피해를 예방하고 사계절 자연이 살아 숨 쉬는 자연환경을 조성한다는 방침이다.

박도훈 하수운영과장은 “앞으로 극심한 가뭄극복을 위해 농업용수, 도로 살수 용수 등을 적기에 공급해 시민들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하수처리 재이용수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일식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