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 동구, 선상야구장 건립 잰걸음

기사승인 2018.11.08  13:58:27

공유
default_news_ad1

- 허태정 공약 베이스볼 드림파크 유치 위한 설명회 개최

   
 

[ 시티저널 성희제 기자 ] 대전 동구가 허태정 대전시장의 공약 사업인 베이스볼 드림파크 유치에 발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동구는 8일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한밭야구장을 대체할 신축 야구장 유치에 총력전을 예고하는 베이스볼 드림파크 대전역 유치 설명회를 개최했다.

현재 동구는 대전 베이스볼 드림파크 건립 관련해 대전역 경부선 철도 선상야구장 유치를 추진 중이다.

이번 설명회를 기점으로 야구장 건립 열기를 한층 고조시키는 동력으로 삼겠다는 것이 동구의 구상이다.

설명회 강사로 나선 김용원 동구청장 정책비서실장은 대전역에 베이스볼 드림파크가 조성돼야 하는 필요성과 당위성을 중심으로 설명을 시작했다.

김 실장은 선상야구장은 대전역의 상징성‧역사성‧접근성을 활용한 유례없는 랜드마크가 될 것이며, 답보상태인 역세권 개발과 연계한 원도심 활성화와 다른 지역과 연계한 관광수요 증가에 핵심 키 역할을 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는 또 선로 위 건축사례는 이미 국내와 해외 등에 많이 있기 때문에 현실 가능성은 충분하다고 보고, 장기적인 관점에서 기대효과를 고려할 때 대전역이 최적의 입지라고 강조했다.

황인호 청장은 “대전역이 가진 강점과 기회요인들은 베이스볼 드림파크 조성에 아주 매력적이라고 생각한다”며 “주민들의 염원을 모아 대전역 선상야구장이 유치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성희제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