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특수 교육 필요 중학생 대상 자유 학기제 운영

기사승인 2018.04.24  16:08:57

공유
default_news_ad1

- 5~7월 22개 중학교 320명…직업 체험 활동, 안전 교육 구성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 평생 교육 진흥원이 특수 교육이 필요한 중학생을 대상으로 자유 학기제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올 5월부터 7월까지 자유 학기제가 적용되는 22개 중학교 320명 가량이 참여하며, 운영 강좌는 도예·제과제빵 등 적성을 찾을 수 있는 직업 체험 활동과 성범죄·학교 폭력·교통 안전 예방을 위한 안전 교육으로 구성됐다.

교육 장소는 진흥원 내 실습실과 강의실이며, 자세한 일정은 진흥원 홈페이지(www.dile.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