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시 올해 개별 공시 지가 토지 특성 조사 실시

기사승인 2018.01.11  11:40:08

공유
default_news_ad1

- 2월 9일까지 시·구 합동…토지 특성 판단 어려운 2000필지 대상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가 올 2월 9일까지 올해 개별 공시 지가 토지 특성 조사를 시·구 합동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토지 관리 담당 등 3명의 지가 담당자로 지가 조사반을 편성하고, 개별 공시 지가 산정 필지 가운데 자치구와 합동으로 필요한 필지의 현장 조사를 한 후 토지 이용 현황, 도로 조건 등 모두 24개 항목의 토지 특성을 조사 산정한다.

이번 합동 조사 필지는 토지 특성 판단이 어려운 2000 필지를 정해 추진할 예정이다.

개별 공시 지가 산정은 토지 특성 조사를 마친 필지의 토지 소재지 자치 단체장이 매년 국토교통부장관이 공시하는 표준지 공시 지가의 토지 특성과 비교해 가격 배율을 산출한 후 표준지 공시 지가와 가격 배율을 곱해 해당 필지의 ㎡당 가격을 산정한다.

올해 결정·공시해야 할 시 전체 토지는 21만 9679필지로 이 토지는 국세와 지방세, 각종 부담금 부과에 활용할 계획이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