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박범계 '이제 고민 끝' 대전시장 불출마

기사승인 2018.01.11  10:56:34

공유
default_news_ad1

- 11일 SNS통해 입장 밝혀…문재인 정부 성공 위한 결정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더불어 민주당 박범계 의원(대전 서을·사진)이 6·13 지방 선거 대전시장 불출마로 입장을 정리했다.

11일 박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bkfire)을 통해 "하던 일을 멈추고 새롭게 무언가를 한다는 것에 많은 부담이 따른다"며 "여론에 흔들리고 새로운 도전에 응답하고 싶은 마음도 있었다"고 그동안 대전시장 출마를 저울질 했음을 밝혔다.

이어 "아침·저녁, 서로 다른 결론에 화가 나기도 했다. 무엇보다 많은 대전시민의 분에 넘치는 기대와 신뢰가 고뇌의 밤을 지새우게 했다"고 불출마 결정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음을 나타냈다.

박 의원은 '이제 고민을 끝내고자 한다'고 대전시장 불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그는 "문재인 정부는 촛불 국민의 적폐 청산의 여망 위에 탄생한 정부다. 조사와 수사는 중단이 없었으나, 제도와 시스템의 개선은 아직도 먼길이다"라며 "혼자만이 감당할 과제가 아닌 것은 분명하다. 재작년과 작년 치열했다고 자부한다. 지금 보내주고 있는 대전시민의 기대는 가장 앞에서 격한 목소리를 내는 내게 보내준 응원이라 생각한다"고 자신의 결정이 문재인 정부 성공을 위해서라는 점을 분명히 했다 .

박 의원은 또 "촛불은 스스로를 태워 어둠을 밝히는 동시에 촛불은 불의를 불사르는 불쏘시개이기도 하다. 대전시민 역시 촛불 국민이다. 나를 받아주고, 신뢰해 준 대전시민에게 보은하고 싶은 마음 간절하다"면서도 "국회에서 나를 선량으로 만들어준 유권자 국민의 지엄한 명령을 받들겠다. 그것이 대전시민의 기대와 크게 다르지 않음을 엎드려 이해를 구한다"고 대전시장 불출마에 따른 이해를 당부했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