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해외 언론서 주목 박용근 교수 올해의 KAIST인 선정

기사승인 2018.01.02  15:51:04

공유
default_news_ad1

- 홀로그래픽 제어 기술 등 위상 높여…새 응용 분야 정립 신성장 동력 확보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KAIST가 물리학과 박용근 교수를 2017년 올해의 KAIST인으로 선정, 시상했다고 2일 밝혔다.

17번째 수상의 영예를 안은 박 교수는 홀로그래픽 측정과 제어 기술을 개발하고, 새로운 응용 분야 정립을 통해 KAIST의 위상을 높였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박 교수는 지난 해 국제 학술지인 네이처 포토닉스(Nature Photonics)지에 '3차원 디스플레이'를,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지에는 '세포 광조작'을, 사이언스 어드밴시스(Science Advances)지에 탄저균 진단과 관련한 연구 성과를 각각 게재해 뉴스위크(NewsWeek)와 포브스(Forbes) 등 다수의 해외 유명 언론에서 주목 받았다.

또 이 같은 기초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벤처 기업인 Tomocube사를 설립해 차세대 세포 현미경인 3차원 홀로그래픽 현미경을 출시하는데 성공, 지난 해 말 현재 미국·일본을 비롯한 여러 국가에 수출하고 있다.

이 밖에 박테리아 신속 진단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 더웨이브톡(THE WAVE TALK)의 공동 창업자로, 신성장 동력 기반을 확보하기도 했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