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구 , 계약심사와 일상감사로 예산 13억 원 절감

기사승인 2017.12.11  18:36:28

공유
default_news_ad1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 대전 서구는 올 한해 일상감사와 계약심사를 통해 13억 원의 예산을 절감했다고 11일 밝혔다.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 는 구에서 계약을 체결할 때 공사․용역․물품 등 발주 사업에 대해 원가계산, 공법선택, 설계변경 등의 적정성을 심사부서가 한 번 더 검증함으로써 예산 낭비 요소를 예방하는 제도이다.

 서구는 3억 원 이상의 공사와 5000만 원 이상의 용역, 2000만 원 이상 물품 구매 등 총 90여 건 280억 원의 사업을 대상으로 일상감사 및 계약심사를 진행해 13억 원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

 구는 절감된 예산을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살리기, 사회기반시설 조성 등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사업에 활용할 계획이다.

 김경식 감사위원장은 “감사 기법을 더욱 다양화하고 전문성을 높여 지방재정운영의 효율성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