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새정부 행정수도 완성 의지 확인

기사승인 2017.05.19  23:20:28

공유
default_news_ad1

- 이춘희 세종시장, 문 대통령 발언에 대한 논평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 이춘희 세종시장(사진)이 19일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를 방문한 여야 대표들과의 회 동에서 세종시 행정수도 완성과 국회분원 설치를 언급한 것에 대해 논평을 통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이 시장은 논평을 통해 “문 대통령의 발언은 지난 대선 때 밝힌 선거공약 실천 의지를 밝힌 것으로 26만 세종시민과 함께 쌍수를 들어 환영한다.”고 밝혔다.

앞서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첫 여야 5당 원내대표 회동에서 “세종시 완성을 위해 국회 분원 설치 등을 우선 검토하자”고 밝혔고, 여야대표도 여기에 공감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국민이 동의해준다면 행정수도는 세종시로 이전됐으면 좋겠다”며, “개헌이 조기에 이뤄져 행정수도 이전이 결정되면 대통령의 광화문 집무도 신중할 필요가 있다”고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논평은 ‘문 대통령이 첫 여야 5당 대표 회동에서 세종시 행정수도 건설 의지를 확인한 것은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문 대통령은 대선 당시 개헌을 통해 고 노무현 대통령이 추진했던 행정수도 완성의 꿈을 실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세종시를 국가균형발전과 지방분권의 전초기지로 삼겠다는 문 대통령의 국정철학이 꼭 실현되기 바란다.’고 표명했다.

논평은 또 ‘여야 대표가 문 대통령의 국회 분원 추진과 행정수도 완성에 큰 이견을 보이지 않은 것도 다행스럽다.’ 며 ‘지난 선거 때 5당의 후보 모두 국회와 청와대 세종시 이전을 공약한 바 있다. 헌법에 ‘세종시=행정수도’를 담아 국민들이 열망하는 국가균형발전을 성공시켜주기 바란다.’고 소망했다.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