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세종시의회, 종이없는 회의문화 정착

기사승인 2017.05.19  22:07:05

공유
default_news_ad1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 세종시의회(의장 고준일)가 지난 제42회 임시회에서 전자회의시스템 도입을 통해 종이 회의자료 없는 첫 본회의를 진행한데 이어 오는 22일 개회되는 제43회 제1차 정례회부터는 인쇄의안 배부를 최소화해󰡐그린의회 구현󰡑에 앞장서기로 뜻을 모았다.

이번 개선안은 기존 의안을 인쇄 배부하던 방식에서 이메일을 통해 전자파일로 배부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각 상임위원회 심사에 필요한 최소한의 자료만 인쇄 배부하는 것으로, 정보화․전자화된 사무환경서 종이의안의 활용가치가 떨어지고 회의 시 과다 생산되는 인쇄물로 인한 자원과 행정력 낭비를 막기 위한 개선방안이다.

시의회 관계자는“이번 개선안을 통해 연간 약 40%의 인쇄비용이 절감될 것으로 전망되며 정보화 시대 일하는 방식 개선으로 시의원과 직원 모두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