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남대병원, 대장암 적정성평가 1등급

기사승인 2017.05.18  17:39:47

공유
default_news_ad1

- 17일 심사평가원에서 1등급 획득

[ 시티저널 신유진 기자 ] 충남대학교병원이 지난 17일 심사평가원에서 공개한 대장암 적정성평가 결과 1등급을 획득했다고 18일 밝혔다.

대장암은 국내 암 사망률 중 4위를 차지하며, 식생활의 서구화 및 인구 노령화 등으로 수술 환자수가 증가하고 있다.

심사평가원의 5차 대장암 적정성평가는 2015년 한 해 동안 원발성 대장암(대장에서 기원한 악성 종양)으로 수술을 실시한 252개 기관의 만 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또 각 평가지표를 취합한 종합점수를 산출해 의료기관을 5등급으로 구분했다.

충남대학교병원은 구조, 검사 및 교육, 수술, 보조요법 지표 모두 모두 전체 평균 보다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최우수 수준인 1등급으로 평가 받아 대장암 진료의 질적 우수성을 입증하고 있다.

신유진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