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둔산소방서, 한민시장에 매립식 비상소화장치 추가 설치

기사승인 2020.12.24  16:28:18

공유
default_news_ad1

   
▲ 매립식 비상소화장치를 설치하고 시장상인에게 사용법을 교육하고 있다.
둔산소방서(서장 송정호)는 24일 서구 괴정동 한민시장에 매립식 비상소화장치를 추가 설치했다고 밝혔다.

호스릴형 매립식 비상소화장치는 통행에 불편을 주지 않으면서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는 시설이다.

전통시장은 좁은 통로와 밀집된 상가 특성상 초기대처가 무엇보다 중요한 만큼 최적의 비상소화장치라 할 수 있다.

   
▲ 승하강식 소화전을 설치하고 점검을 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설치한 승하강식 소화전은 평상시 지하에 매립되어 있다가 맨홀을 열고 제수밸브를 개방하면 수압에 의해 지상으로 소화전이 상승해 사용할 수 있는 소방용수시설로 관내 4곳에 추가 설치됐다.

소방서 관계자는“비상소화장치는 전통시장이나 주택밀집지역 등 도로 폭이 협소한 지역에 꼭 필요한 소방시설이다”며, “유사시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사용법을 익혀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는 시설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시티저널 임재만 시민기자 ]

임재만 시민기자 taeng33@korea.kr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