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둔산소방서, 밤낮 없는 훈련 또 훈련

기사승인 2020.08.07  09:12:49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속적인 훈련으로 시민의 안전을 지킨다

   
 
시민의 안전을 위한 소방관의 하루는 밤ㆍ낮이 없다.

둔산소방서(서장 송정호)는 언제 어디서 발생할지 모르는 화재에 대비해 날이 밝은 주간에는 물론 날이 저무는 야간에도 화재진압, 인명구조 등 빈틈없는 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또 요즘같이 비가 많이 오는 장마철에는 공기호흡기장착, 기구 묶기, 로프매듭 등 실내훈련과 실제 화재발생 상황을 가정한 도상훈련도 진행한다.

서광필 갈마119안전센터장은 “지속적인 훈련은 시민의 안전을 반드시 지킨다는 소방의 다짐을 실현하는 것”이라며, “현장에 강한 최강의 화재진압대를 만드는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늘도 시민과의 약속된 안전을 위해 둔산소방서 소방대원들은 뛰고 또 뛴다.[ 시티저널 여인규 시민기자 ]

여인규 시민기자 kh2white@korea.kr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