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권중순의원, 의장 도전 실패하자 의원직 사퇴

기사승인 2020.07.03  23:03:30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 시의회 민주주의가 사망했다...대전시의원을 사퇴한다”

   
대전시의회 권중순 의원 3일 의장 선거 도전이 실패하자 의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대전시의회 후반기 의장에 도전했다 실패한 권중순 의원이 의원직을 사퇴한다고 밝혔다.

권중순 의원은 이날 본회의에서 두 차례에 걸친 의장선거 투표에서 단독후보로 나섰지만 11대 11일 가부 동수로 의장도전이 좌절되자 “대전시의회에서 민주주의가 사망했다”며 “대전시의원을 사퇴한다”고 선언했다.

권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을 향해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에 대한 엄중한 징계를 요청한다”고 밝혔다.

앞서 “오늘의 사태를 보면서 민주주의 원칙인 정당정치 그리고 그에 대한 결과를 무리를 형성하여 뒤집는다는 것은 민주주의 원직에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시의원직을 사퇴했다.

권중순의원 측에 섰던 김찬술의원을 비롯한 일부의원들은 현재 대전시의회에서 농성을 벌이고 있다.

한편 후반기 의장선거 결과에 대한 발발로 단독 후보였던 권중순 의원의 의원직 사퇴 권 의원을 지지했던 일부의원들의 농성등 거세후폭풍이 일고 잇는 가운데 더불어민주당 대전시당에서 향후 어떤 조치를 내놓을지 주목되고 있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