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황운하, 본격 선거 운동 돌입

기사승인 2020.02.16  23:47:58

공유
default_news_ad1

- 국가공무원법과 선거법 충돌, 초유의 사태는 당분간 계속될 듯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황운하 대전 중구 국회의원 예비후보가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발원지인 중국 우한에서 귀국해 충남 아산 경찰인재개발원 등에서 임시 생활을 해온 교민들이 퇴소하면서 주말을 기해 선거운동에 나선 것.

주말인 15일 오후 대전에 내려온 황 후보는 제일 먼저 ‘청바지; 청년들이 바꾸는 지역 혁신’을 주제로 청년들과 대화를 나눴다.

이 자리에서 황 후보는 은행동 으능정이 거리에 조성된 스카이 로드에 전설의 록 밴드, K팝 스타, 또는 고인이 되어 더 이상 볼 수 없는 스타의 공연을 실제 참여한 듯 즐길 수 있는 AR(증강현실) 콘텐츠를 제공하여 새로운 싱어롱 문화 랜드마크로 구축하는 방안을 제시했다는 설명이다.

AR(증강현실) 기술을 스카이로드에 접목시켜 유동인구의 밀집을 유도하고, 주변 상점이나 이용시설 할인 쿠폰을 포켓몬고 같은 몰입감 있는 게임 방식 형태로 제공한다면, 으능정이 일대가 명실 상부한 대전의 랜드마크이자 원도심 상권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다는 것

스카이 로드는 국내 최초로 설계된 도심속 대형 LED 영상 스크린으로 길이 214m, 너비 13.3m, 높이 20m 규모의 초대형 LED영상 아케이드 구조물이다. 황 후보는 “콘텐츠 부족으로 시민들의 외면을 받아온 스카이 로드에 KT 등 통신사와 협력한다면, 다양한 예술 작품과 첨단 기술의 향연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주장했다.

황 예비후보는 “AR 앱을 이용하여 전통시장 곳곳에 숨어있는 AR 캐릭터 (동물, 스타 연예인 등)을 모으면 전통시장에서 사용할 수 있는 온누리 상품권, 할인 쿠폰, 주차권 등을 제공하는 전통시장 활성화 전략을 정책팀에서 다듬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황운하 예비후보는 “경찰인재개발원장의 사직 처리가 한 달이 넘도록 사직서 처리가 미뤄지고 있다”며 “국가공무원법과 선거법이 충돌하는 상황에서 고위직 경찰관이 공개적으로 선거운동을 하는 초유의 사태는 당분간 계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