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둔산소방서, '불 나면 대피 먼저' 집중 홍보

기사승인 2020.01.28  17:23:08

공유
default_news_ad1

   
 
둔산소방서(서장 송정호)는 화재 발생 시 대피가 늦어져 인명 피해 발생을 막기 위해 ‘불 나면 대피 먼저’를 집중 홍보한다고 밝혔다.


이번 홍보는 주요 교차로 대형 전광판과 대전시내버스 안내단말기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매체를 이용해 시민이 자연스럽게 생활 속 안전의식을 높일 수 있도록 목표를 두고 홍보를 마련했다.


   
 
화재 발생 시 행동요령은 ▲비상벨을 누르거나 주변 사람들에게 “불이야”라고 외쳐 알리기 ▲방문이나 현관문은 닫고 ▲안전한 곳으로 대피하기 ▲119 화재 신고 순이다. 장애인, 노인, 어린이 등 재난약자의 경우는 더욱 우선 대피가 필요하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가 발생하면 무리하게 진화하려고 하지 말고 신속한 대피가 우선이라"며 "평소 비상구 등 피난로를 확인하는 습관과 반복적인 대피 훈련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 시티저널 임재만 시민기자 ]

임재만 시민기자 kh2white@korea.kr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