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KAIST-구글 AI 교육 과정 개발 착수

기사승인 2019.11.21  11:23:11

공유
default_news_ad1

- 서창호·윤용진 교수 참여…구글 기술 활용 교육 과정 운영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KAIST와 구글(Google)이 함께 인공 지능(AI) 교육 과정 개발에 착수했다고 21일 밝혔다.

전기·전자 공학부 서창호 교수와 기계 공학과 윤용진 교수가 참여하는 이 프로그램은 올 7월 KAIST와 구글이 AI 우수 인재 양성을 위해 체결한 협약의 하나다.

두 교수는 구글의 기술을 활용한 교육 과정을 약 1년 동안 개발할 예정이며, 과목당 미화 7500달러를 지원한다.

AI 대학원은 이 프로그램을 위해 올 8월부터 약 1개월 동안 KAIST 모든 교원을 대상으로 공모를 진행해 서창호 교수의 정보 이론과 컨벡스 최적화를 위한 텐서플로(TensorFlow for Information theory and convex optimization courses)와 윤용진 교수의 AI 융합 응용 PBL(project based learning)을 최종 개발 대상으로 선정했다.

윤용진 교수가 개발하는 AI 융합 응용 PBL 교육 과정은 KAIST 학생과 교직원을 포함한 AI 초보자를 대상으로 설계한 것이 특징이다.

AI를 손쉽게 활용해 문제를 발굴·정의하고, 이를 바탕으로 제품 설계-제작-검증까지 이르는 디자인 씽킹(Design Thinking)을 통해 AI를 응용한 제품 개발 과정을 체험하는 형태로 구성했다.

또 서창호 교수는 최근 각광을 받고 있는 인공지능·머신러닝·딥러닝은 물론, 순수 과학·공학 분야에도 근간을 이루는 정보 이론과 컨벡스 분야를 교육으로 접근한다.

체계적으로 축적한 관련 이론을 구글의 텐서플로를 활용해 AI 분야와 구체적으로 연계시켜 이론과 응용 기술을 고루 갖춘 AI 인재를 양성하는 것이 목표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