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충남대병원,‘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식’

기사승인 2019.09.10  12:40:02

공유
default_news_ad1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충남대학교병원 대전지역암센터(김제룡 소장, 외과 교수)는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식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는 암 전문 간호사가 상주하여 암을 처음 진단받거나 암이 의심되어 각종 검사를 시작하는 단계에서 빠른 안내와 시술 및 수술 설명 서비스 등을 제공하고, 검사에서 치료 시작까지의 시간을 최대한 단축하여 최적의 치료를 편안하게 받을 수 있게 하는 암환자 전용의 특화된 고품격 암진료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대전지역암센터 김제룡 소장은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 개소로 암 초진 환자와 보호자의 불안감을 해소함과 동시에 복잡한 치료 일정에 관한 설명 서비스를 제공하여 환자 만족도를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처음 암진료 안내센터’는 충남대학교병원 발전후원회의 기부금으로 조성됐으며, 올해 개정한 ‘암환자를 위한 진료안내서’와 암설명 동영상을 활용하여 단계별 암치료 과정에 대한 설명 및 교육 서비스의 질을 한 단계 높일 예정이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