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조개젓서 발견 A형 간염 바이러스 유통점서도 검출

기사승인 2019.09.06  16:56:42

공유
default_news_ad1

- 대전보건환경연구원 검사 결과…제품 판매 중지·수거 조치 진행 중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가 서구에 있는 일반 음식점에서 제공한 양념 조개젓에서 발견한 A형 간염 바이러스 유전자가 유통 판매 업소에서 수거 검사한 양념 조개젓에서도 동일하게 검출됐다고 6일 밝혔다.

시는 최근 집단 발생한 A형 간염 환자가 취식한 조개젓과 동일한 미 개봉 제품을 유통 판매 업소에서 수거해 대전 보건 환경 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했다.

또 환자의 바이러스 유전자를 확인하기 위해 혈액 샘플을 분석 의뢰한 결과 양념 조개젓과 환자 혈액의 A형 간염 바이러스 유전자가 동일한 유전자형이라는 답변을 받았다.

이에 따라 시는 관련 유통 판매 업소에 보관 중인 동일 제품의 판매를 중지하고, 관련 부적합 제품은 수입 업소 관할 관청에서 회수 조치 진행 중이다.

또 일부 A형 간염 환자 발생의 원인이 조개젓 섭취로 확인됨에 따라 관련 제품의 철저한 수거 조치와 추가로 환자 발생 여부를 심층 역학 조사해 환자 발생 저지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