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민병주, 한국원자력학회 첫 여성학회장 선출

기사승인 2019.08.30  17:12:27

공유
default_news_ad1

- 내달 6일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서 취임식

   
 

[ 시티저널 성희제 기자 ] 제32대 한국원자력학회 회장으로 민병주 울산과학기술원 초빙교수 (19대 국회의원)이 내달 1일 취임한다. 민 신임 회장의 취임식은 내달 6일 쉐라톤 서울 팔래스 강남호텔에서 열린다.

민 회장은 이화여대 물리학 전공, 일본 규슈대 원자핵물리학 박사취득 후 1991년 한국원자력연구원 여성최초 해외유치과학자로 원자력계에 입문했다.

이후 한국원자력연구원 연구위원, 대한여성과학기술인회 회장, 한국원자력연구원 연수원장을 역임하며 여성과학계의 선두주자로 활동했다.

지난 2012년 제19대 국회에 비례대표로 진출해 국내 원자력계 및 과학기술분야의 든든한 지원 역할과 함께 27차례의 우수국회의원 수상 등 탁월한 의정활동을 펼친 바 있다.

현재는 울산과학기술원 초빙교수,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 어머니안전지도자 중앙회 회장, 한국여성의정 이사로 활동하고 있다.

원자력학회 첫 여성학회장인 민 회장은 “학회 50주년을 맞아 제정한 미래비전과 7대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신뢰받는 원자력 학술단체로 거듭나기 위한 노력으로 타분야 학·협회와의 교류 등을 통해 안전하고 지속가능한 국가의 미래 에너지 정책에 기여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1969년 창립된 한국원자력학회는 원자력 관련 학술 및 기술 발전과 원자력 개발 및 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설립된 학술단체로 현재 5300여명의 회원이 전문분야별 12개의 연구부회에서 활동하고 있다.

성희제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