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연주와 대화가 있는 국악 음악회 선보여

기사승인 2019.08.13  11:28:42

공유
default_news_ad1

- 28·29일 대전연정국악원서…국악기 구조 알려 관객에 묘미 더해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시립 연정 국악원이 음악 평론가와 연주자가 대화하며 연주를 선보이는 독특한 형식의 국악기 해설 음악회 '국악기, 그것을 알고 싶다'를 이달 28일과 29일 국악원 작은 마당에서 선보인다.

이 공연은 음악 평론가와 해금·생황 연주자가 함께 하는 토크 콘서트 형식에 무대에서 확대 카메라를 이용해 관객이 전혀 볼 수 없었던 국악기의 각 부분과 부품을 들여다 보고, 이런 과정을 무대 스크린에서 실시간으로 전달,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 예정이다.

이를 통해 평소 접할 수 없었던 국악기의 상세한 구조를 알려 주고, 관객에게 국악 감상의 묘미를 더하겠다는 것이다.

공연은 이달 28일 김효영의 생황 연주를 풍성하게 해줄 피아니스트 조윤성이 함께 한다. 29일에는 전북대학교 한국 음악과 교수인 이동훈의 해금 연주와 함께하는 '활, 해금 소리를 당기다'가 펼쳐진다.

예매는 국악원 홈페이지(www.daejeon.go.kr/kmusic) 또는 인터파크(ticket.interpark.com)에서 할 수 있으며, 문의는 국악원(042-270-8500)으로 하면 안내 한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