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국립 완주 문화재 연구소 정식 출범

기사승인 2019.07.16  18:15:36

공유
default_news_ad1

- 23일부터 지역 문화 유적 연구…고대사 핵심 연결 고리 발굴 기대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문화재청·행정안전부가 전북 지역 문화 유적 연구를 수행할 국립 완주 문화재 연구소를 23일 정식 출범한다.

국립 완주 문화재 연구소 신설을 계기로 한반도 철기 문화권 유입 경로인 만경강 유역의 초기 철기 유적 조사를 활발히 진행하고 고조선, 마한, 백제로 이어지는 고대사의 핵심 연결 고리를 찾는데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후삼국 시대를 처음 연 후백제 도성 연구, 불교 유적 등 지역 고유의 문화 유산 학술 조사로 역사 문화 콘텐츠의 원천 자원을 제공함과 동시에 지역 유산 관광 자원화 역할도 수행할 전망이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