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 예당·시향 인아웃 콘서트 무대에

기사승인 2019.06.18  15:26:35

공유
default_news_ad1

- 26·28일 대전 예당·우송 회관서…클래식 매력·감동 선사

[ 시티저널 허송빈 기자 ] 대전 예술의 전당과 대전시립 교향악단이 원도심 활성화와 공연 예술 대중화를 위해 준비한 인아웃 콘서트가 이달 26일 대전 예당, 28일 우송 예술 회관에서 열린다.

인아웃 콘서트는 서구와 유성구에 집중돼 있는 문화 쏠림 현상을 극복하고, 시민 누구나 문화가 있는 삶을 누릴 수 있도록 기획한 프로그램으로 올해 모두 3회 공연 가운데 두 번째다.

이번 공연 역시 가장 인기 있고 대중적인 지휘자, 클래식 전도사로 유명한 금난새가 지휘봉을 잡는다.

금난새는 자칫 어려울 수 있는 정통 클래식 곡을 친근한 해설과 재미있는 지휘를 곁들여 이해를 돕고, 대전 시향과 연주를 통해 클래식 음악의 매력과 감동을 관객에게 선사한다.

또 대전 예당 제작 오페라 라보엠의 미미역으로 호평을 받은 소프라노 최우영, 서정적이고 따뜻하지만 강렬하고 호소력 짙은 목소리의 테너 권순찬, 관악기의 한계를 넘어 탁월한 상상력과 안정된 테크닉으로 인정받는 색소포니스트 송동건이 협연자로 함께 한다.

자세한 사항은 대전 예당 홈페이지(www.djac.or.kr)를 확인하거나, 전화(042-270-8333)로 문의하면 안내 받을 수 있다.
 

허송빈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