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동구, 천동3구역 사업시행계획인가 고시 완료

기사승인 2019.06.17  16:06:47

공유
default_news_ad1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대전 동구(구청장 황인호)는 17일 천동3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 사업시행계획인가 및 고시를 완료하면서 본격적으로 사업추진에 속도를 낼 전망이다.

구는 주민공람 및 관련기관(부서) 협의 등 행정절차 이행을 통해 사업에 대한 전반적인 보완을 거쳐 LH공사(한국토지주택공사)에서 신청한 사업시행계획인가를 고시했다.

천동3구역 주거환경개선사업은 천동 187-1번지 일원에 총면적 16만 2945㎡, 공동주택 3463세대, 준 주거용지 4594㎡, 공공청사용지 1192㎡ 규모로 진행되는 사업이다.

지난 2017년 8월 대전시 도시계획위원회 정비계획변경(안)을 통과한 천동3구역은 2018년 7월 계룡건설 컨소시엄과 사업시행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올해 1월 건축경관공동위원회 심의를 통과한 뒤 이번 사업시행계획인가에 이르렀다.

황인호 동구청장은 “사업시행계획인가에 이어 보상절차도 조속히 이행될 수 있도록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겠다”면서 “오랜 시간 기다려왔던 천동3구역 주민들의 숙원을 풀 수 있도록 대전시, LH공사와도 긴밀히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 사업의 시행기간은 사업시행인가일부터 2025년 12월까지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