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동구, 또 하나의 복지시책 “나눔저금통 사업” 힘찬 시동

기사승인 2019.04.24  16:31:06

공유
default_news_ad1

[ 시티저널 안희대 기자 ]대전 동구는 지난 23일 판암1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인 다가미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 오아시스 나눔저금통 사업 발대식’을 했다고 밝혔다.

나눔저금통 사업은 동구 대표 복지브랜드로 자리잡은 나눔냉장고, 무료 빨래방과 함께 1인 1나눔저금통 갖기 운동을 통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을 돕고 이웃사랑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판암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 새롭게 추진하는 사업이다.

판암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김정상 위원장은 “발대식을 통해 배부된 나눔저금통은 연말연시에 사랑의 마음을 담아 복지위기가구에게 전달해, 어려운 이웃들이 새 희망과 용기를 잃지 않도록 하는 뜻깊은 사업으로 다가미뿐만 아니라 개인, 단체, 기관 등에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발대식 행사에 참석한 황인호 동구청장은 “나눔저금통 사업은 소액 기부문화 확산으로 더불어 함께 사는 동구를 만들 수 있는 복지 시책이다”라며 “판암1동에서 시작된 1인 1나눔저금통 갖기 운동으로 동구 전역에 훈훈한 나눔의 물결이 전개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안희대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