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여·서천 ‘고토치셔틀 사업’ 선정

기사승인 2019.03.17  16:54:12

공유
default_news_ad1

- 전국 5곳 중 충남 2곳…외국인 관광객 확대 유치 탄력 기대

   
▲ 부소산에서 바라본 부여군 전경

[ 시티저널 이명우 기자 ]충남의 부여와 서천 등 2개 군이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 주관 관광마케팅 공모 사업에 이름을 올리며 외국인 관광객 확대 유치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17일 도에 따르면, 부여군과 서천군이 최근 ‘2019 코리아 고토치셔틀 사업’에 선정, 사업비 등을 지원받는다. 코리아 고토치 셔틀은 서울·경기 지역에 편중된 일본 관광객의 지역 방문을 유도하고, 개별 관광객의 지방 관광 활성화를 위해 당일 지방 관광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공모에는 부여와 서천, 강원도 철원, 인천 강화, 경남 합천 등이 선정, 전국 5곳 중 2곳을 충남이 차지했다.

고준근 도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앞으로도 공모 사업에 적극 대응해 충남 관광의 인지도를 높이는 한편, 외국인 단체 관광객에 대한 인센티브 지원 등을 통해 체류형 관광을 확산시키고, 지역 경제 활성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명우 기자 mwoo0902@naver.com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