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전시, 세계최대 규모 지방정부 네트워크 가입

기사승인 2019.03.15  19:53:57

공유
default_news_ad1

- 이클레이 한국사무소에서 회원도시 인증서 받아... 광역단체 중 13번째

[ 시티저널 성희제 기자 ] 대전시는 세계 최대의 지방정부 네트워크인 ‘지속가능성을 위한 세계지방정부 이클레이’에 정식으로 회원 가입을 했다고 15일 밝혔다.

이클레이는 세계 120여 개 국 1500개의 지방정부가 회원으로 가입한 세계 최대의 지방정부 네트워크이다.

허태정 시장은 이날 시청에서 ‘이클레이 한국사무소’ 박연희 소장으로부터 이클레이 회원도시 인증서를 전달받았다.

독일에 본부를 두고 있는 ‘이클레이’는 지역실천을 통해 지구적 지속가능발전에 기여하기 위해 1990년 유엔(UN)과 세계지방자치단체연합(UCLG)의 후원으로 공식 출범한 글로벌 지방정부 네트워크다. 한국사무소는 2002년 설립됐다.

‘이클레이’는 지속가능성에 특별한 관심을 갖고 지방정부들이 보다 적극적이고 책임감 있게 지역의 지속가능발전정책을 추진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하고 있다.

시는 이클레이로부터 국제적으로 다양한 동향과 정보 지원을 통해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새롭고 혁신적인 정책 개발을 기대하고 있다.

허태정 시장은 “국내 광역지방자치단체 중 13번째로 회원도시로 가입해 다소 늦은 감이 있다”면서도 “이번 회원가입을 계기로 세계의 지속가능발전 선도 도시들과의 활발한 교류를 통해 우리시가 행복하고 건강한 지역공동체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희제 기자 news@gocj.net

<저작권자 © 시티저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